오순절의 역사만이.....

초심 | 2013.04.23 11:07 | 조회 112833 | 공감 0 | 비공감 0

포트랜드에 있는 동안 죤 지 레이크는 천사의 환상을 보았다.

 

 

환상 속에서 한 천사가 성경의 사도행전을 펴더니 손가락으로 오순절 성령님께서 강림한 구절을 가리켰다.

 

그런 후 천사는 성경의 다른 곳에서도 오순절과 같은 일들이 있었음을 보여주면서 다음과 같은 말을 죤 지 레이크에게 하였다.

 

 

"이 오순절의 능력은

 

하나님께서 자신의 아들 예수님께 부어준 하나님의 마음이다.

 

 너도 이것을 사모하라.

 

그리고 사람들로 하여금 이것을 받도록 기도하게 하고

 

또한 오순절에 대해 가르쳐라.

 

이것만이 인간의 필요를 채워줄 것이며

 

이것만이 흑암의 세력을 이길 것이다."

 

천사가 존 G. 레이크를 떠나면서 남긴 말이 있다.

 

"기도하라. 기도하라. 기도하라... 사람들을 가르쳐 기도하게 하라.

 

기도... 오직 기도만이, 많은 기도만이, 끈질긴 기도만이

 

하나님의 심장으로 들어갈 수 있는 통로이다."

 

 

 

 

 

그날부터 존 지 레이크는 더 힘차게 오순절에 관한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였다.

이후 십 일년간 그는 미국 전역을 돌아다니며 가는곳마다 오순절의 능력을 퍼뜨렸다.

 

(로버츠 리아돈이 지은 "치유 사역의 거장들" 중에서...)

 

미국 정부의 연감에 의하면 1915년부터 1920년까지 미국에서 가장 건강한 도시는 바로 존 지 레이크의 치유의 집이 있는 스포케인이란 도시였

 

다. 이런 결과가 나온 것은 물론 존 지 레이크의 치유사역의 결과였다.

 

이에 스포케인의 시장은 존 지 레이크의 노고를 치하하여 그를 위해 공공 축하 잔치까지 열어주었다. 그는 과거 훌륭한 사업가였던 기지를 발휘

 

하여 치유의 집에서 기도 받은 모든 사람들의 명단을 날짜별로 기록하였다. 그의 치유 기록표를 살표보면 치유의 집에서는 하루에 최고 이백 명

 

까지 기도를 받았다. 물론 그들 대부분이 교회에 적을두고 있는 사람들이 아니었다.

 

 

공감 비공감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40개(1/7페이지)
자유게시글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한영과 영한 찬양 번역곡입니다. [2] 초심 95652 2014.12.31 16:24
공지 아시야 6장 시리즈 설교 전문 안내입니다. 초심 94636 2014.12.31 15:57
>> 오순절의 역사만이..... 초심 112834 2013.04.23 11:07
공지 ※ 2014년 12월31일 자유게시판, 찬양자료실 이용안내와 회원가입 사진 첨부파일 섬김이 112613 2013.04.19 15:40
136 십자가의 전달자 섬김이 3005 2016.07.16 13:16
135 박보영 목사 기획제작 다큐 "흘려 보내야 산다" 섬김이 3350 2016.04.28 20:28
134 Julie's support letter 사진 첨부파일 섬김이 3293 2016.04.24 22:20
133 하나님 눈길 머무신 곳 섬김이 3111 2016.04.21 11:12
132 무릎의 사람 (주 앞에 기도해) 섬김이 3309 2016.04.10 09:20
131 Break Every Chain by Jesus Culture Lyrics 섬김이 3246 2016.04.09 11:13
130 아버지여 날 구원하사 - 신경애목사(작사.작곡) 섬김이 3154 2016.03.10 23:46
129 첫날부터 많은것을 받아가지고 왔네요... 이주형 3453 2015.12.28 10:43
128 답글 RE:첫날부터 많은것을 받아가지고 왔네요... Tim White 3286 2016.01.08 17:01
127 피아노 연주곡 - 성탄절 찬송 섬김이 3179 2015.12.19 10:19
126 성탄 찬송 메들리-쉴만한 물가 섬김이 3080 2015.12.19 09:41
125 신실하게 진실하게 섬김이 3224 2015.11.21 09:47
124 우리 함께 기도해 섬김이 3158 2015.10.24 08:18
123 교회여 일어나라 섬김이 3289 2015.09.18 14:41
122 전 외교관 - 문봉주목사 섬김이 3496 2015.09.13 19:00
121 ♣향기로운 나무 섬김이 3367 2015.08.28 13:09
120 [은혜찬송] 주 내맘에 오신 후에 (더욱 섬길수록 더 귀한 주님) 섬김이 3719 2015.07.31 16:13
119 내일 일은 난 몰라요 섬김이 3629 2015.07.10 10:36
118 주의 나라가 임할 때 섬김이 3648 2015.07.10 10:21
117 C국 단기 선교 여행 안내 초심 5979 2015.06.08 21:39
위로
2019.10
    01 02 03 04 05
06 07 08 0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